국내 10대 그룹 중 6곳의 시가총액이 올해 들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10일 기준 자산총액 상위 10개 기업집단의 상장 계열사 시가총액은 653조8천265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말의 718조9천925억원보다 9.06% 하락한 것이다.

유가증권시장의 10대 그룹 시총 비중도 53.27%로 작년 말(60.3%)보다 7.03%포인트 하락했다.

그룹별로는 포스코그룹의 시가총액이 29조6천831억원에서 21조580억원으로 29.05% 줄어 감소폭이 가장 컸다.

한진그룹(6조8천950억원→5조6천974억원·-17.36%), 현대중공업그룹(10조8천39억원→9조2천721억원·-14.17%), 현대차그룹(121조6천235억원→106조1천13억원·-12.76%), 삼성그룹(347조8천595억원→305조6천640억원·-12.13%), SK그룹(91조896억원→80조8천193억원·-11.27%) 등이 그 뒤를 이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10대그룹시가총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