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일보 박성민 기자] 삼양사(대표: 문성환 사장)가 '큐원 올리고당'을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올리고당은 '큐원 식이섬유 풍부 올리고당'과 '큐원 식이섬유 풍부 요리올리고당' 두 종류다. 타사 곡물로 만든 올리고당 대비 식이섬유는 약 5배 이상 높이고, 열량은 약 75% 수준으로 낮췄다. 식이섬유는 소화를 촉진하고 장을 깨끗이 해주는 것으로 알려졌다.

'큐원 식이섬유 풍부 올리고당'은 프락토올리고당 100%다. 특유의 부드러운 단맛으로 디저트, 각종 차에 넣어 요리의 풍미를 높일 수 있다. 열량은 100g당 235kcal로 설탕 대비 40% 낮고, 식이섬유는 가정용 올리고당 중 최고 수준인 35%를 함유했다. '큐원 식이섬유 풍부 요리올리고당'은 프락토올리고당 75%와 요리당 25%로 볶음, 조리 요리 등 다양한 요리에 활용할 수 있다.

또한, 국내 가정용 올리고당 제품 중에서는 선도적으로 식품안전의 엄격한 품질관리를 증명하는 HACCP(위해요소중점관리기준)를 획득해 제품에 대한 신뢰도를 높였다
.
삼양사 관계자는 "최근 건강을 생각하는 소비자가 늘면서 올리고당 제품 내 식이섬유 함량이 고객들의 주요 구매 포인트가 되었다"며 "식이섬유 함량이 높은 '큐원 올리고당'의 판매량이 많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큐원 올리고당'은 사용 시 잘 흘러내리지 않는 '깔끔마개'를 채택해 고객이 더욱 편리하게 제품을 사용할 수 있다. 두 제품 모두 1.2kg으로 소비자가격은 4000원이다. 전국의 할인점에서 구입할 수 있다.

한편 큐원은 삼양그룹의 식품통합브랜드로 지난 2002년 출범했다. 현재 설탕, 밀가루, 식용유, 물엿, 과당 등의 제품군을 갖추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