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피니티 Q30

[기독일보 박성민 기자]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 인피니티는 오는 9월 17일 개막하는 2015 프랑크푸르트 모터쇼(Frankfurt IAA 2015)에서 브랜드 최초 엔트리급 콤팩트 차량 올 뉴 인피니티 Q30(The All-new Infiniti Q30, 이하 올 뉴 Q30)을 공개한다고 밝혔다.

인피니티는 지난 2013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Q30 컨셉트(Q30 Concept)를 공개한 바 있으며, 이후 2년만에 양산형 모델을 같은 자리에서 공개한다.

차세대 프리미엄 고객을 타깃으로 개발된 올 뉴 Q30은 현대적이고 개별화된 특징을 바탕으로 인피니티의 콤팩트 차량에 대한 디자인 비전을 제시하는 모델이다. 더불어 쿠페, 해치백, 크로스오버의 영역을 파격적으로 넘나드는 독특한 스타일을 자랑한다.

인피니티는 출시를 위한 마지막 단계에 돌입했다. 영국 크랜필드(Cranfield)에 위치한 인피니티 기술 센터에서 지난 해에 Q30 개발을 완료했으며, 지금은 영국과 유럽을 넘나들며 주행 테스트 및 최종 인증을 진행 중이다. 올 뉴 Q30은 하반기에 유럽에서 판매가 시작되며, 향후 다른 시장에서도 순차적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올 뉴 Q30에 대한 더 자세한 소식은 2015 프랑크푸르트 모터쇼가 진행되는 9월에 공개될 예정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Q30 #인피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