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일보] 부활절인 5일 오후 서울 연세대 노천극장에서 부활절연합예배준비위원회 주최로 열린 '그리스도의 부활, 화해와 통일로' 연합예배에서 박원순 서울시장이 참석해 성도들과 함께 기도를 하고 있다.

박 시장은 최근 지하철 9호선 2단계 개통 구간 중 친일사찰 논란에 휩싸인 '봉은사' 이름을 딴 봉은사역명 제정으로 개신교계로부터 지탄(指彈)을 받았다.  /사진=뉴시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박원순서울시장 #부활절연합예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