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일째 서부전선 DMZ 산불 진화 작업이 이어지며 25일에는 오전 7시 20분께 재개됐다.

군과 소방, 산림청 등은 이날 오전부터 헬기 7대와 인력 194명을 진화 작업에 투입했다.

지난 23일 오전 북측 초소에서 시작돼 경기도 파주시 장단면 도라산전망대와 JSA대대 인근까지 번져온 불길은 밤사이 사그러졌다가 낮이 되면 다시 커지기를 반복하고 있다.

특히 강한 바람이 부는데다 DMZ 특성상 지뢰가 매설돼 있을 가능성이 높아 헬기에만 의존하고 있는 실정이어서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DMZ화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