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로교신학회가 오는 29일(토)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온누리교회 양재 성전(횃불회관) 화평홀에서 "도르트 회의와 한국교회"라는 주제로 발표회 및 정기총회를 한다.

신학회 측은 "성도들과 함께 하는 모임을 하는 것이 교회에 유익하겠다고 판단하고서 이번에는 도르트 신조와 한국 교회를 연결시켜 논의하려고 한다"고 밝히고, "개혁파의 특징들이 논의되겠지만 이 회의가 알미니우스와 그를 따르는 항론파의 주장과 관계된 회의였으니 알미니안 입장을 가진 분들도 같이 참여해 논의하는 것도 의미 있는 일이 될 것"이라 전했다.

행사에서는 김요셉 교수(총신대)가 "도르트 회의의 역사적 배경"을, 이남규 교수(서울 성경신학대학원대학교)가 "예정인가 후정인가? 항론파 제 1항에 대한 도르트 회의 총대들의 논의와 결정"을, 김은수 교수(평택대)가 "도르트 신조의 구속론"을, 김병훈 교수(합신대)가 "도르트 신조와 성도의 견인"을, 한병수 박사(미 칼빈신학교 박사)가 "도르트 신조와 유기 교리"를 주제로 발표한다.

한편 발표회 후에는 한국장로교신학회 제6차 총회가 열린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장로교신학회 #도르트회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