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달식 사진
(왼쪽부터) 사랑의열매 조흥식 회장, 한덕수 국무총리, 사랑의열매 황인식 사무총장이 사랑의열매 모금함에 성금을 넣으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랑의열매 제공

한덕수 국무총리가 7일 오후 연말연시를 맞아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조흥식) 이웃돕기 캠페인 ‘희망나눔2023나눔캠페인’에 성금을 전달했다.

한 총리는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를 방문한 조흥식 사랑의열매 회장에게 이웃사랑의 상징인 사랑의열매를 전달받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위해 성금을 기부했다. 전달식에는 황인식 사랑의열매 사무총장이 함께했다.

한편, 사랑의열매는 지난 1일 캠페인의 상징인 ‘사랑의온도탑’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세우고 연말연시 집중모금캠페인 ‘희망2023나눔캠페인’을 시작했다. ‘함께하는 나눔, 지속가능한 미래’를 슬로건으로 내년 1월 31일까지 62일간 전국 17개 시·도 지회에서 일제히 전개된다.

나눔목표액은 4,040억 원이며, 사랑의온도탑은 목표액의 1%에 해당하는 40억 4천만 원이 모금될 때마다 1도씩 올라 목표액이 달성되면 100도가 된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