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조혜련
월드비전 조혜련 홍보대사가 가정 밖 청소년 위생용품 지원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했다. ©월드비전 제공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조명환)이 조혜련 홍보대사로부터 가정 밖 청소년 위생용품 지원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받았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기부는 작년 11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세계 취약계층 아동들을 위한 후원금 전달에 이은 두번째 나눔 활동이다. 전달된 후원금은 전국 여자청소년쉼터에 입소한 50명에게 18만원 상당의 위생용품키트 및 위생속옷 쿠폰 등을 지원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조혜련 홍보대사는 “아직도 생리 빈곤을 겪고 있는 여아들이 많다는 이야기를 듣고 마음이 참 아팠다”면서 “딸아이를 둔 엄마이기에 성장기 여자 아이들에게 꼭 필요한 위생 키트를 지원할 수 있어 더욱 의미가 깊다"고 소감을 전했다.

월드비전 조명환 회장은 “조혜련 홍보대사는 지난 1월 홍보대사로 위촉된 이후 선한 영향력을 전달하기 위해 다양한 역할을 해오고 계신다”며 “올해도 도움이 절실한 가정 밖 청소년들에게 도움의 손길을 내어주셔서 감사드리며 위생용품을 비롯해 아이들에게 필요한 물품이 잘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가정 밖 청소년은 경제적 어려움으로 인해 생리대 교체 횟수를 줄이거나 생리용품이 아닌 대체재를 사용할 수밖에 없는 ‘생리 빈곤’ 상황에 놓인 경우가 많다. 이에 월드비전은 지난해 12월부터 가정 밖 청소년들의 생리 빈곤 해소 및 건강권을 보장하기 위해 위생용품 지원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월드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