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쁜우리교회
기쁜우리교회 2022 장학금 수여식 ©미주 기독일보
창립 첫 해부터 장학사역을 시작해 매년 다음세대들을 격려하는 미주 기쁜우리교회(담임 김경진 목사)가 올해도 30명의 장학생을 선발해 7만 달러(한화 약 9천3백만 원)의 장학금을 수여했다.

지난 21일(현지 시간) 열린 장학금 수여식에서는 30명의 장학생들에게 일반 장학금 6만 달러(한화 약 8천만 원)가, 히스패닉 커뮤니티 학생들과 멕시코 신학교에 각각 5천 달러(한화 약 670만 원)가 전달됐다.

기쁜우리교회는 올해 책정된 장학기금 외에도 온 교인들이 정성을 담은 장학 헌금과 바자회 수익, 개인 도네이션 등이 모아져 계획했던 것보다 더 많은 장학생을 선발할 수 있었다.

또한 선발 과정에서 숨은 미담도 공개돼 모인 이들의 마음을 더욱 훈훈하게 했다. 장학생 선발 과정을 통해 알게 된 신학생들의 어려움을 돕고자 자원해서 개인 장학금을 후원한 성도가 있었으며, 부모의 사랑과 믿음을 따라 자녀가 개인 장학금을 기부하기도 했다.

김경진 목사는 "올해 장학금 수여식은 어느 때 보다 하나님의 따뜻한 사랑이 풍성히 넘쳤던 시간이었다"며 "장학금을 전달하는데 그치는 것이 아니라, 장학생들이 그리스도의 자녀로서 이 세상 가운데 더욱 빛을 발할 수 있도록 이들을 위해 더욱 기도하는 기쁜우리교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기쁜우리교회는 앞으로도 장학사역을 지속해 지역 사회와 이웃들에게 그리스도의 사랑을 전하는 일에 앞장설 계획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