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우정 선생 추모비
한신대학교 서울캠퍼스(신학대학원)에 ‘이우정 선생’ 추모비가 있다. ©한신대 제공

한신대학교(총장 강성영)는 지난달 30일 오전 11시 서울캠퍼스 민영정원에서 ‘이우정 선생 20주기 추도예배’를 진행했다.

이우정선생기념사업회에서 주최하고 한신대학교 여동문회, NCCK 인권센터에서 주관한 추도예배는 이은우 목사의 인도로 이우정 선생이 즐겨 부르던 찬송(491장: 저 높은 곳을 향하여), 한빛교회 홍승헌 목사의 기도, 서울북노회 김지선 목사의 설교(자유를 향한 여정-진리 사랑 자유), 강성영 총장의 추도사, 한신대 여동문회의 추모의 노래, 이우정기념사업회장 김성재 목사의 감사인사, 김창주 기장총무의 축도 순으로 진행됐다.

강성영 총장
강성영 총장이 추도사를 하고 있다. ©한신대 제공

강성영 총장은 “넉넉한 어머니의 품과 같은 이우정 선생님의 산소 앞에서 한신 공동체가 함께 선생님을 생각하는 시간을 갖게 되어 감사하다. 이 선생님은 시대의 부름과 동시에 하나님의 부름을 들었고 그가 감당했던 일들은 하나님의 뜻을 묻는 기도 끝에 일으킨 행동”이라며 “역사의 현장마다 선생님의 숨결이 있고, 자리가 있었던 것을 기억하며, 우리 한신이, 우리 기장이 이 시대의 소명에 앞장서야 한다. 한신은 융·복합 혁신교육을 통하여 평화 통일의 시대를 선도하는 대학으로 비전을 정했다. 이는 우리에게 준 역사의 소명이다. 한신을 위해서, 또 앞으로 한신에서 길러질 미래 세대들이 펼쳐갈 우리 역사의 새로움을 향해서 함께 기도하고 응원해 주시기를 부탁한다”고 추도사를 전했다.

이우정 선생 20주기 추도예배 참석자 단체 사진
이우정 선생 20주기 추도예배 참석자들이 단체 사진을 찍고 있다. ©한신대 제공

한편 이우정 선생은 1951년 한신대를 졸업하고 캐나다 토론토대학교에서 신학을 공부한 뒤, 1953~1970년 한신대 교수로 재직했다. 1960년대 후반 유신반대 투쟁을 시작으로 반독재 운동과 기독교 여성운동을 주도했으며, 1980년대 후반부터는 통일운동에도 참여했다. 제14대 대한민국 국회의원, 국회 여성특별위원회 위원장, 통일부 통일자문회의 통일고문 등을 역임한 자랑스런 한신인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한신대 #이우정선생 #추도예배 #20주기 #강성영총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