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경북 구미시 선산읍에서 안과 전문의가 미취학아동들을 대상으로 무료 검진을 실시하고 있는 모습 ©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는 13일 '세계 눈의 날'을 맞이해 의료시설이 취약한 지역에서 무료 안(眼) 검진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LG디스플레이 따르면 이번 검진 대상 지역은 경북 영양군, 구미시 선산읍, 충북 청양군 등 소아안과가 없는 10곳이다. 이들 지역에서 미취학아동에 시력, 안압, 굴절 검사를 포함한 안과 전문의의 정밀 검진을 무료로 진행할 예정이다. 사시, 선천성백내장 등 수술이 필요한 저소득 가정 아동에게는 수술비도 전액 지원하기로 했다. 무료 검진은 연말까지 순차 진행된다.

LG디스플레이는 지난 2008년 3월 한국실명예방재단과 협약식을 맺은 이후, 14년간 다양한 눈 건강 지원 사업을 전개했다.

4000명의 무의촌 주민들을 대상으로 무료 안(眼)검진을 실시하고, 전국 300개의 초등학교 5만명의 학생들에게 올바른 눈 관리 습관 형성에 도움이 되는 '초롱이 눈 건강 교실'을 진행해 왔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눈 건강 지원 사업뿐 아니라 눈 건강을 해치지 않는 좋은 제품을 통해 국민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소비자들을 위해 눈에 편안하고 안전한 OLED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OLED TV 패널은 시력 저하와 수면장애를 유발하는 블루라이트 방출량이 LCD TV 패널 대비 50% 이상 적고, 화면이 빠르게 깜빡이는 '플리커(Flicker) 현상'이 0%에 가까우며 국제 인증 기관으로부터 눈부심 없는 디스플레이라는 검증도 획득한 바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