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차장 찾기 서비스 화면
주차장 찾기 서비스 화면 ©행안부 제공
행정안전부는 추석 연휴 기간(18~22일) 동안 무료로 개방되는 전국의 공공주차장 정보를 오늘(17일)부터 공공자원 플랫폼인 '공유누리'(www.eshare.go.kr)와 '공공데이터포털'(www.data.go.kr)에서 제공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추석 연휴기간 무료로 개방되는 공공주차장은 1만4237곳이다. 권역별로는 서울·경기·인천이 4232곳으로 가장 많다. 부산·울산·경남이 3275곳, 대구·경북 2285곳, 대전·세종·충청 1862곳, 강원 1183곳, 광주·전라 1171곳, 제주 229곳이다.

공유누리는 행정·공공기관이 보유한 주차장, 회의실, 강당 등 공공개방자원을 한 눈에 확인해 검색·예약·결재까지 할 수 있는 통합관리플랫폼이다.

PC나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으로 접속할 수 있다.

PC로 공유누리에 접속한 경우 첫 화면에 뜨는 '추석 연휴 무료 개방 주차장 안내' 배너를 클릭하면 된다. 검색창에 원하는 지역을 선택하면 지역 내 무료개방 공공주차장 목록이 나열된다.

지도와 함께 주차장 위치가 표시되고, 길 찾기를 누르면 카카오맵으로 이동해 이동 경로도 확인할 수 있다.

모바일 앱은 카카오맵에서 안내 표시를 누르면 카카오 내비게이션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공공데이터포털에서는 공공주차장 정보를 파일데이터 형태로 제공한다.

행안부는 올해 2월부터 공유누리 모바일 앱을 개설하고 위치기반 공공개방자원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해 이용자의 편의를 강화했다. 또 공유누리 서비스를 통해 '방역물품 대여 서비스', '선별진료소·예방접종센터 주변 무료주차장 정보 서비스' 등 코로나19 대응에 필요한 정보를 지속 제공하고 있다. 지난 6월부터 전국 560여 개 국공립 캠핑장·휴양림 정보와 7월부터는 전국 4만2000여 개 무더위쉼터 정보를 제공한 바 있다.

박병은 행안부 공공서비스혁신과장은 "공유누리에서 도시공원 정보, 유명산책로 정보 등 국민 일상·여가활동을 지원하는 공공자원개방·공유 서비스를 계속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