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경기도 파주시 운정 임시 선별진료소 의료진들이 지원 물품 앞에서 잠시 더위를 식히고 있는 모습 ©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가 폭염 속에서도 코로나19 방역에 힘쓰는 선별진료소 의료진을 위해 이동식 에어컨과 냉동고 등 혹서기 극복 물품을 지원했다고 지난 3일 밝혔다.

LG디스플레이에 따르면 회사는 최근 경기도 파주와 경상북도 구미 사업장 인근에 위치한 코로나19 선별진료소 5곳(파주진료소 금촌·운정·문산, 구미진료소 지산·선산)에 이동식 에어컨, 대형 선풍기, 그늘막과 얼음수건 등을 보관할 수 있는 냉동고 등을 설치했다. 이달 동안 이온 음료와 생수 2만병도 제공할 예정이다.

LG디스플레이는 "현재 선별진료소 의료진들은 찜통더위에도 방호복을 갖춰 입고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눈코 뜰 새 없는 하루를 보내고 있다"면서 "더위를 피하고 방역에 집중하는 데 도움이 되는 실외용 냉방설비 등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지원 배경을 밝혔다.

경기도 파주보건소 관계자는 "진료소 의료진들과 진행요원뿐 아니라 검사를 위해 방문하시는 분들도 땡볕과 더위를 피할 수 있는 공간이 생겨 다행스럽고 정말 고맙다"며 "힘들지만 모두 함께 힘을 합쳐 코로나19를 이겨낼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LG디스플레이는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 추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지난해 3월 대구·경북 지역의 코로나 확산세가 거셌던 때에 지역 내 확진자들이 사용할 수 있도록 생활치료센터를 제공한 바 있다. 코로나로 판로가 막힌 지역농가에 도움이 되고자 임직원들의 지역 농산물 구매를 장려하는 가치소비 캠페인, 온라인 수업에 어려움을 겪는 장애아동을 후원하는 등 지역사회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다양한 활동들을 수행하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