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이 뽑은 일하고 싶은 공기업
대학생이 뽑은 일하고 싶은 공기업 ©인크루트 제공
국내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가장 일하고 싶은 공기업을 조사한 결과, 인천국제공항공사가 4년 연속으로 1위를 차지한 것으로 조사됐다. 대학생들은 급여와 보상제도를 공기업 선호의 가장 중요한 요소로 꼽았다.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전국 대학생 1079명을 대상으로 '2021 대학생이 뽑은 일하고 싶은 공기업'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를 공개했다. 조사 대상은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시스템 '알리오'에 공시된 시장형·준시장형 공기업 34곳이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응답자 17.9%의 선택을 받아 국내 대학생들이 가장 취업을 선호하는 공기업으로 선정됐다. 2018년부터 4년 연속 1위를 기록했다.

인천국제공항공사가 대학생이 일하고 싶은 공기업으로 선택받은 가장 큰 이유는 '만족스러운 급여와 보상제도(19.9%)'로 조사됐다.

이 회사의 신입사원 초봉(2021년 알리오 공시 기준)은 약 4630만원으로, 공기업 가운데 최고 수준이라고 인크루트는 설명했다.

한국전력공사는 응답자 11.8%의 선택을 받아 3년 연속 2위를 차지했다. 응답자들은 ''만족스러운 급여와 보상제도(28.3%)', '고용안정성(19.5%)' 등을 선호 이유로 밝혔다.

한국조폐공사(5.6%)와 한국가스공사(5.1%)가 각각 3위와 4위를 기록했고, 5위는 강원랜드(4.8%)였다. 뒤이어 한국공항공사(4.5%)와 한국도로공사(4.0%),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3.9%), 한국토지주택공사(3.9%), 한국철도공사(3.8%) 등이 10위 안에 들었다.

서미영 인크루트 대표이사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올해 채용규모를 축소하거나 계획을 연기하는 등 공기업 채용전망이 다소 어두워졌음에도 대학생들의 공기업 선호도는 높았다"고 전했다.

이번 설문조사는 지난달 21일부터 이달 8일까지 진행됐으며 95% 신뢰 수준에 표본오차는 ±3.23%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