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왼쪽부터) 윤명옥 한국지엠 홍보부문 전무, 권오훈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인천지역본부장, 조상범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 도성훈 인천시 교육청 교육감이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한국지엠
지엠한마음재단코리아(이하 한마음재단)가 신선한 과일과 야채로 구성된 '사랑의 비타민 꾸러미'를 인천지역 아동센터에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한마음재단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취약계층 아동과 돌봄 종사자의 건강 개선을 목적으로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및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와 함께 제철 과일과 야채 등 푸짐한 농산물 꾸러미를 구성해 인천시 178개 지역아동센터에 전달했다. 이를 통해 소외 아동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는 한편 지역 상생 협력 강화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

사랑의 비타민 꾸러미는 사과, 수박, 포도 등 과일류 7종과 감자, 옥수수 등 농작물 3종으로 구성됐다. 지역 유통기관과 지역아동센터 인천지원단을 통해 아동들에게 안전하게 전달해 취약 계층 아동과 아동 돌봄 종사자들이 건강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한국지엠 카허 카젬 사장은 "우리 임직원들의 따뜻한 마음과 정성으로 취약 계층 아동들을 위한 신선하 제철 농산물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한국지엠은 우리 지역 사회 취약 아동들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도성훈 인천시 교육감은 "우리 아이들의 건강과 면역력 증진을 위해 따뜻한 정성을 모아준 한국지엠 임직원들께 감사드린다"며 "특히 여름철은 취약 계층 아동들의 건강에 대한 우려가 가장 큰 계절로써 이번에 전달받은 사랑의 비타민 꾸러미를 통해 우리 아이들이 시원하고 활기찬 여름을 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상범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은 "어려운 경영 환경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인 나눔 실천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한국지엠과 적극 협력해 사회 가치를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