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신대 이우정 선생 추모비
한신대학교 서울캠퍼스에 이우정 선생 추모비가 세워졌다. ©한신대

한신대학교(총장 연규홍)는 지난 14일 오후 2시 서울캠퍼스 민영정원에서 ‘이우정 선생 19주기 추도예배’를 진행했다. 이날 이우정 선생의 ‘추모비 제막식’도 함께 가졌다.

이날 추도예배는 유근숙 목사의 사회로 이우정 선생이 즐겨 부르던 찬송(491장:저 높은 곳을 향하여), 이문우 장로의 기도, 김성재 교수의 말씀봉독(롬 8:28), 김상근 목사의 추모비 제막사, 연규홍 총장의 추도사, 한신대학교 여동문회의 추모의 노래, 유가족 이근기 선생의 감사인사, 김경재 목사의 축도 순으로 진행됐다.

연규홍 총장은 “이우정 선생이 하나님께로 가신지 19년 만에 그분을 기억하고 추모의 마음을 갖는다. 과거의 업적과 아름다운 추억을 기리는 것뿐만 아니라, 생명·부활의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그 분의 말씀을 듣고 싶어서 추모예배를 드린다”며 “한신대는 이제 개교 100년을 향해 이우정 선생과 같은 미래 지도자를 찾고 있다. 버림받고 소외된 자들의 친구가 되었고, 고난 속에서도 온화함을 잃지 않았던 이우정 선생의 뜻을 기리자. 기장의 모태이자 한신의 뿌리인 이곳 서울캠퍼스에서 우리 모두에게 뜨거운 사랑으로 다시 살아나 사랑, 생명, 평화의 길로 인도해주시길 기도한다”며 추도사를 전했다.

연규홍 총장 추도사
연규홍 총장이 추도사를 전하고 있다. ©한신대

한편 이우정 선생은 1951년 한신대를 졸업하고 캐나다 토론토대학교에서 신학을 공부한 뒤, 1953~1970년 한신대 교수로 재직했다. 1960년대 후반 유신반대 투쟁을 시작으로 반독재 운동과 기독교 여성운동을 주도했으며, 1980년대 후반부터는 통일운동에도 참여했다. 제14대 대한민국 국회의원, 국회 여성특별위원회 위원장, 통일부 통일자문회의 통일고문 등을 역임한 자랑스런 한신인이다.

한신대 이우정 추도예배 관계자 단체 사진
이우정 선생 추도예배 후 관계자들의 단체 기념 촬영. ©한신대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이우정선생 #한신대 #연규홍총장 #추도예배 #19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