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기총 대표회장 직무대행 김현성 변호사가 WK국민뉴딜그룹에 감사패를 증정하는 모습.
한기총 대표회장 직무대행 김현성 변호사가 WK국민뉴딜그룹에 감사패를 증정하는 모습. ©한기총

한국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직무대행 김현성 변호사, 이하 한기총)는 최근 코로나 방역의 필수품인 마스크 30만장을 본회에 기부한 바 있는 WK뉴딜국민그룹에 감사패를 증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증정식에는 이재윤 회장 등 그룹 직원 및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대표회장(직무대행) 김현성 변호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시기에 마스크를 지원해 준 것에 감사하고 덕분에 마스크 나눔행사를 무사히 진행할 수 있었다”며 “마스크는 대한민국의 소외된 이웃들과 복지의 사각지대에 있는 이주민, 노숙인, 장애인 등에게 골고루 전달했다”고 말했다.

이재윤 회장은 “힘든 국민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고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추가로 마스크를 지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기총은 지난 12월 23일 성탄절 맞이, 2월 5일 구정 설 명절 맞이, 3월 5일 개학 맞이 등 3차에 걸쳐 (사)한국장애인사회복지회, 감만종합복지관, 사하사랑채노인복지관, 월드비전 부산본부, 한빛맹학교, 성동발달장애평생교육센터, 노인주야간보호센터, 발달장애인주간보호센터(실로암보호센터, 아름다운집, 그루터기, 안다미, 부천사랑터, 라온제나) 등에 마스크 35만장을 전달하는 ‘코로나 극복 기원 마스크 나눔 행사’를 진행한 바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한기총 #WK국민뉴딜그룹 #마스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