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역사서』
©도서『역사서』

대부분의 구약 예언서는 열왕기에 기술된 사건들에서 그 기원을 갖는다. 많은 예언서의 서문은 예언자의 활동을 이스라엘과/또는 유다의 한 왕 또는 여러 왕의 통치에 연결한다(예를 들면 호 1:1; 사 1:1; 렘 1:1-3). 열왕기하 18-20장은 상당 부분 이사야 36-39장과, 열왕기하 25장은 예레미야 52장과 중첩된다. 따라서 열왕기에서 예언 활동에 관한 일반적인 언급(예를 들면 왕하 17:13; 24:2)과 개별 예언자들에 관한 언급(요나, 왕하 14:25; 이사야, 왕하 18-20장)을 찾아볼 수 있는 것은 놀라운 일이 아니다. 오히려 많은 예언자의 이름이 언급되지 않는 것이 놀랍게 보일 수 있다. 아마 열왕기에서 예레미야의 부재는 가장 주목할 만할 것이다. 이에 관한 하나의 설명은 ‘열왕기 구성의 마지막 단계가 많은 예언서가 최종 형태에 도달했을 때 이루어졌다고 보는 것’이다. 현재 형태의 열왕기는 언제나 예언서들과 함께 읽도록 의도되었던 것 같다.

고든 맥콘빌,필립 세터트웨이트 - 역사서

도서『헤아려 본 기쁨』
©도서『헤아려 본 기쁨』

C.S 루이스는 우리의 인생에는 두 종류의 삶이 있다고 말합니다. 하나는 이력서에나 올릴 만한 객관적 증명이 가능한 내용으로 채워진 삶입니다. 그런데 또 다른 삶이 그 옆에 평행으로 붙어 함께 가고 있습니다. 그 다른 삶의 공간은 신비와 경이로움, 떨림과 광활함 같은 느낌으로 우리에게 다가옵니다. 루이스는 “히도닉스”라는 에세이를 통해서 바로 그 직관적 삶과 경험에 대해서 논리적인 연구를 해 보는 것이 어떻겠냐고 도전하고 있습니다.

박성일 - 헤아려 본 기쁨

도서『기도가 전부가 되게 하라』
©도서『기도가 전부가 되게 하라』

“많은 사람이 영적으로 나약한 삶을 살기 때문에 스스로 노력해서 기도를 더 많이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들은 영적인 삶이 강해지는 것과 비례해서 기도의 삶이 더해진다는 사실을 이해하지 못한다. 기도와 삶은 불가분의 연결관계이다. 당신은 어떻게 생각하는가? 5분 동안의 기도와 온종일 이 세상의 일들에 매달리는 것 중 어떤 것이 당신에게 더 많은 영향력을 주겠는가? 당신의 기도가 응답되지 않더라도 놀라지 말라. 그 이유는 당신의 삶과 기도가 서로 충돌해서 당신의 마음이 기도하는 것보다 살아가는 것에 더 집중했다는 데서 쉽게 찾아볼 수 있다. 이 위대한 교훈을 배우라. 우리의 기도가 우리의 전 생애를 지배해야 한다. 내가 하나님께 기도로 구하는 것은 5분이나 10분 만에 결정되지 않는다. 우리는 ‘저는 전심으로 기도했습니다’라고 말하는 법을 배워야 한다. 하나님께 간구하는 것이 진정 온종일 나의 마음을 채워야 한다. 그러면 응답의 길이 열린다.”

앤드류 머레이 - 기도가 전부가 되게 하라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작가들의말말말 #도서 #신간 #3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