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세군 자선냄비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이 사상 처음으로 온라인으로 열렸다. ©구세군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이 1일 오후 구세군중앙회관(정동 1928 아트센터)에서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올해로 92년 째를 맞는 자선냄비가 실내에서 진행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구세군 자선냄비의 거리모금은 이날 시종식을 시작으로 오는 12월 31일까지 전국 약 350여 곳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올해 시종식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한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되어 외부 초청 없이 비대면으로 이루어졌으며, 체온체크와 마스크 착용 등 방역지침을 준수하는 가운데 치러졌다. 특히, 구세군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 스트리밍 중계를 실시하며, 모금현장을 연결해 전국적으로 일반시민이 함께 참여했다.

시종식에는 한국구세군 장만희 사령관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정세균 국무총리가 사전 녹화 된 영상으로 어려운 시기에 국민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 또한 디지털모금(스마트모금, QR모금) 참여와 온라인 모금 등 다양한 방법으로 나눔에 참여할 수 있도록 소개했다.

 

구세군 장만희 사령관
장만희 사령관이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구세군

장만희 사령관은 인사말에서 “올해는 특히 매서운 추위보다 코로나의 위험이 우리에게 더 큰 어려움과 고통으로 다가올 것”이라며 “하지만 언제나 지금의 위기에서 위험한 상황을 최소화 함으로 함께 극복하려는 국민 여러분들의 마음이 모여 자선 냄비를 뜨겁게 채워 주시리라 믿고 기대해 본다”고 했다.

 

아울러 “올해는 특별히 코로나19로 인한 언택트가 새로운 사회적인 문화로 자리잡아가고 있는 가운데 QR코드를 사용하는 디지털 모금, 후불교통카드나 제로페이, 네이버 페이 등을 이용한 온라인 모금을 통한 비접촉 모금 채널을 통해 국민 여러분들이 쉽고, 안전하게 자선냄비 나눔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하고자 한다”며 “더 나은 사회를 위한 자선냄비 나눔 활동에 항상 힘을 보태주시는 여러 기관들과 기업들에게도 깊은 감사를 드린다. 올해도 거리 곳곳에 온라인 디지털 모금으로 다양하게 만날 자선 냄비에 반가운 마음으로 바라봐 주시고 행복하고 따뜻한 12월 성탄절을 맞이하시길 기원한다”고 했다.

정세균 국무총리
정세균 국무총리가 축사를 전하고 있다. ©구세군한국군국 영상 캡쳐

이어 영상으로 축사를 보낸 정세균 국무총리는 “세상에 가장 낮은 곳을 향해 사랑의 손길을 내밀어 주는 구세군, 세상에 가장 어두운 곳에서 빛을 밝혀주는 구세군, 12월부터 거리 곳곳을 붉은 빛으로 밝히는 구세군 자선 냄비는 우리 주변에 가장 낮은자, 힘겨워 하는 이웃을 돌아보게 한다”고 했다.

또 “자선 냄비의 첫 시작은 재난이었다. 1891년 12월 미국 샌프란시스코 부두에 배가 자초되어 재난을 당한 천 여명의 이재민을 돕기 위한 모금에서 시작됐다”며 “당시 구세군 사관 조셉 맥피는 ‘이 냄비를 끊게 해주십시요’라고 외치며 종을 흔들었다. 130여 년이 흐른 지금 우리는 또 하나의 재난과 마주하고 있다. 바로 코로나19”라고 했다.

아울러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의 삶은 더 가난해졌다. 유래없는 재난 앞에 기부와 자원봉사의 손길도 줄어들었다. 130여 년전 재난의 파고를 함께 뛰어 넘고자했던 구세군의 연대 정신, 나눔의 손길이 절실히 필요할 때”라며 “‘마음은 하나님께, 손길은 이웃에게’라는 구세군 회관 앞에 세긴 글귀를 가슴속에 되새기며 구세군의 사랑의 종소리가 매서운 겨울 한파를 뚫고 코로나19로 얼어 붙은 우리의 마음까지 녹여줄 수 있기를 바란다”고 했다.

이후 온라인 시종식에 참여한 시민들과 함께 따뜻한 감동의 울림 ‘사랑의 종소리’ 세레머니로 1부 순서를 마쳤으며, 2부 순서에는 샌드아트와 이한철 밴드의 문화공연이 이어졌다.

구세군은 “올해도 모금 목표액을 정하지 않았다. 구세군 자선냄비 모금은 모든 국민이 참여하는 ‘십시일반’ 나눔운동”이라며 “한 분, 한 분의 참여는 특히, 올해 코로나로 인해 더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에게는 도움의 손길이 더 필요하다”고 전했다.

이어 “구세군은 코로나19로 범국민적으로 어려운 시기임에도 구세군 나눔의 가치와 정신을 공유함으로 우리의 도움이 절실히 더 필요한 이웃에게 새로운 희망을 전하는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구세군자선냄비 #장만희사령관 #정세균총리 #코로나19 #시종식 #성탄절 #자선냄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