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코리아페스티벌 사무국
2021 코리아페스티벌 사무국(디렉터 채드 해몬드 목사, 사무총장 박동찬 목사)이 14일 “2020코리아 페스티벌이 코로나19로 인해 2021년으로 연기됐다”고 전했다. ©2021코리아페스티벌 사무국

2021 코리아페스티벌 사무국(디렉터 채드 해몬드 목사, 사무총장 박동찬 목사)이 14일 “2020코리아 페스티벌이 코로나19로 인해 2021년으로 연기됐다”고 전했다.

사무국은 “한국 교회의 많은 목사님들과 교회 지도자들의 격려와 지지에 힘입어 하나님께는 영광이 되며 우리
모두에게는 기쁨이 되는 코리아페스티벌을 만들고 싶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부득이 페스티벌을 연기하게 됐다”고 했다.

이어 “그러나 이 모든 것 또한 합력하여 선이 될 줄로 믿습는다. 2021코리아페스티벌은 내년 6 월 25~27 일 잠실주경기장에서 예정이며 코로나 19 상황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고 했다.

코리아페스티벌 사무국은 “지난 수개월 동안 코로나 19 로 인해 어려움 당하는 교회들을 돕기 위해 온라인 방송설비를 지원하는 일이나 마스크를 보내는 일, 교회 방역에 도움을 드리는 일 등을 진행해 왔다”며 또한 내년에 진행될 ‘2021 코리아페스티벌’을 위해서도 한국 교회에 도움이 되는 여러 자료들을 출판하고 조직도 재정비하면서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목사님들께서도 지속적인 사랑과 관심으로 내년도 페스티벌을 위해 기도해주시고 또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시기를 부탁드리며, 하나님의 크신 위로하심과 인도하심이 목사님의 사역과 교회 위에 늘 충만하시기를 기도한다”고 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