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신천지 유관단체 HWPL 행정조사 실시
서울시가 3월 16일 신천지 유관단체 HWPL 행정조사를 실시했던 모습 ©뉴시스

서울시가 법인설립허가를 취소한 신천지 유관단체 사단법인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이 서울시를 상대로 5월 초 서울행정법원에 ‘법인설립허가 취소처분 소송’을 제기했다.

서울시는 지난달 24일 정관 및 관련 법령 미준수, 허위사실 홍보 및 공익 침해, 목적 이외 사업 운영, 설립 이후 정기총회나 회계감사를 시행하지 않는 등을 이유로 HWPL의 법인설립 허가를 취소한 바 있다.

서울시는 “HWPL이 정관상 목적 사업에 ‘문화교류 및 개도국 지원’을 내걸고 설립허가를 받았지만 실제로는 신천지교회 관련 종교 사업을 했다”고 밝혔다.

한편 서울시와 대구시는 코로나19 집단감염에 책임이 있다며 신천지 측에 민·형사상 소송을 진행하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서울시 #HWPL #법인설립허가취소 #행정소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