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시간 기도연합운동모임

[기독일보=교회] 대한민국의 현 시국의 불안정함에 대하여 많이 이들이 촛불을 들고 거리로 나오기도 하고 또 누군가는 조용히 기도하기도 하며 누군가는 숨죽여 그저 시간의 흐름을 지켜보기도 한다. 하지만 그들 모두는 한 가지 공통점을 가지고 있다. 그것은 바로 심장을 찢으며, 애통해 하는 마음이다.

한국의 모든 목회자들과 사역자들 또한 대한민국의 국민이기에 이들 역시 눈물로 나라와 민족을 위해 기도하며 하나님의 메시지를 전했다. 그렇게 이들이 하나님이 주신 마음으로 연합하여 세우게 된 기도 운동이 바로 이다.

이 모임은 단순히 현 시국에 닥친 문제를 위해 기도하는 모임에 그치지 않고, 새해가 시작되는 2017년의 대한민국이, 믿음의 크리스천들이 산제사와 같은 기도로 봉헌하며 이 나라가 하나님의 것임을 고백하는 순수성을 띄는 기도 운동에 의의를 두고 있다.

"사무엘이 이르되 온 이스라엘은 미스바로 모이라 내가 너희를 위하여 여호와께 기도하리라 하매 그들이 미스바에 모여 물을 길어 여호와 앞에 붓고 그 날 종일 금식하고 거기에서 이르되 우리가 여호와께 범죄하였나이다 하니라 사무엘이 미스바에서 이스라엘 자손을 다스리니라." (삼상 7:5-6)

기획팀 예수문화교회 김상준 목사는 사무엘상의 말씀을 인용하며 "One Cry, Pray For Korea 12시간 기연연합운동모임은 어떠한 목적이나 전략 없이 초교파적 성도들이 함께 모여 나라의 문제들과 교회의 타락에 깊은 의식을 가지고 집중 기도하며, 오직 하나님만 높이고 그 분을 드러내는 예배와 회개의 자리를 갖는 것이 목적이다"고 설명했다.

12시간 기도연합운동모임
▲One Cry, Pray For Korea 12시간 기도연합운동모임 포스터

나라와 민족을 위한 은 한 나라를 하나님께 봉헌 드리는 대국민 운동인 만큼 한국을 대표하는 교회, 교단, 선교 단체와 메신저(목회자), 워십팀(예배팀)들이 함께 한다.

초교파적 대국민 기도 운동 "One Cry, Pray For Korea"는 이단이 아닌 정통 교단 소속의 교회와 단체, 개인(성도)으로서 기도운동연합모임에 동의하여 참여하고자 한다면 누구나 함께 할 수 있다.

이번 기도모임은 새해 1월 13일 오후 6시~ 다음날 오전 6시까지 철야로 총 12시간 동안 진행 될 예정이며, 장소는 한성교회(서울특별시 양천구 신정3동 758-1, 한성교회)에서 열린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12시간기도연합운동모임 #예수문화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