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장개혁대신 총회 2023년도 신년하례식
신년하례식 참석자들이 단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예장개혁대신 총회

대한예수교장로회 개혁대신 총회(총회장 김의철 목사)가 지난 9일 전주 어울림교회(유남규 목사) 예배당에서 ‘새로운 시작 새로운 도약’이라는 주제로 2023년도 신년하례식을 치렀다.

예배에 앞선 식전 행사로 막을 올린 이날 행사는 총회부서기 이다윗 목사의 진행으로 은혜 충만한 찬양에 이어 전북중부노회 노회장 정완득 목사가 환영사를 전했다.

신년감사예배는 총회서기 배수영 목사가 인도하고, 증경장로부총회장 박병욱 장로가 대표 기도를 한 후에 회의록 부서기 박공서 목사가 이사야 43장 18~21절을 봉독하였으며, 찬양사역자이자 방송인으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는 최인혁 목사가 영감 있는 찬양으로 주님께 영광을 돌렸다.

예배의 설교자로 나선 총회장 김의철 목사(송도 가나안교회)는 ‘새로운 시작, 새로운 도약’이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선포하여 은혜를 끼쳤다. 김 총회장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무너진 예배의 회복이 시급함을 강조하고 “모름지기 새해에는 신령과 진정으로 드리는 예배를 통하여 새 힘을 얻고, 새로운 도약의 발판으로 삼을 때 하나님께서 새 일을 행하실 것”이라고 강조했다.

예장개혁대신 총회 2023년도 신년하례식
신년하례식에서 주요 참석 인사들이 축하하고 있다. ©예장개혁대신 총회

이어 한해를 하나님께 온전히 드릴 것을 다짐하며 참석자들이 드린 예물을 위해 전국장로연합회 회장 김재호 장로가 기도하고, 부회록서기 유남규 목사가 봉헌찬송을 불렀다. 이어진 특별기도순서에서 임종학 목사는 ‘총회를 위하여’, 이경근 목사는 ‘산하 노회를 위하여’, 김일출 장로는 ‘총회 임원과 상비부서를 위하여’, 조석행 목사는 ‘총회산하기관 및 상임위원회를 위해서’ 차례로 기도하였다.

특별기도 후에는 축하와 하례의 순서가 이어졌다. 총회개혁공보사 사장 황호관 목사의 신년사, 직전 총회장 박형진 목사의 격려사, 전북개신원 신대원장 류현옥 목사와 총회개혁신학연구원 이사장 윤서구 목사가 각각 축사를 전했다.

이후 신년하례의 순서는 사무총장 박만진 목사의 사회로 진행됐다. 증경총회장, 임원, 상임위원 및 특별위원, 상비부, 노회장, 산하기관, 연합회 및 협의회순으로 신년 인사를 나누고 기념케이크를 절단했으며, 찬송 1장을 제창한 후 증경총회장 강대민 목사가 축도함으로 모든 일정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였다.

한편, 전북지역노회 협의회는 고급 기념 타올을 선물로 준비하여 참석자들에게 전달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예장개혁대신 #신년하례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