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인재양성사업 ‘2022 초록우산 아이리더’ 모집 포스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인재양성사업 ‘2022 초록우산 아이리더’ 모집 포스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공

올해 고등학교 3학년인 도현(18세, 가명)이는 학교 시험에서 전 과목 1등급을 받은 수재다. 2022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서울대학교 입학을 목표로 학업에만 매진하고 있다. 하지만, 이전에는 상황이 달랐다. 어려운 가정 형편 때문에 쓰레기통에서 문제집을 주워 공부해야 했다. 도현이가 공부에만 집중할 수 있었던 건 '초록우산 아이리더'로 선정되면서부터다.

경제적 여건과 관계없이 아동의 꿈과 재능을 펼칠 수 있는 장이 열린다. 아동 옹호 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은 '2022 초록우산 아이리더' 신규 모집을 시작한다고 8일 밝혔다.

'초록우산 아이리더'는 재능이 있는 아동이 스스로 역량을 강화하고 마음껏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인재 양성사업이다. 2009년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총 600여 명의 아동이 아이리더로 선발되었으며, 2021년 현재 283명이 활동 중이다.

올해는 심사과정을 통해 50여 명을 신규 선발한다. 대상은 만 7세~18세 저소득 가정 아동이다. 아이리더로 선발되면 1인당 연간 최대 1,000만 원이 지원되며, 전문교육 과정 연계비, 교재 및 교구 구입비, 대회 참가비 등으로 사용할 수 있다. 최초 선발된 이후, 매년 재심사를 통해 최대 만 24세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또한, 지원 분야가 기존 학업, 예술, 체육 분야에서 소프트웨어 개발, 로봇 공학, 미용, 영상 제작 등 모든 분야로 확대돼 다양한 분야의 인재가 모집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신청 방법은 11월 12일(금)까지 거주 지역 관할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사업기관으로 이메일 또는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선발 결과는 12월 22일(수)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재단 공식 홈페이지 및 SNS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초록우산 아이리더'를 통해 꿈이 있는 아동들을 응원하고 있다"라며 "우리 아동들이 경제적 상황 때문에 좌절하지 않도록 초록우산 아이리더 사업에 많은 관심과 지원을 부탁한다"라고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초록우산어린이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