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교회 7가지 죄
 ©도서 「한국 교회 7가지 죄」

기독교 윤리학자이면서 신앙과 삶에 대한 깊이 있는 통찰을 담은 설교로 신뢰받는 목회자인 한기채 목사는 이번 신간에서 바른 목회와 신앙생활 그리고 건강한 교회로 나아가기 위해 한국 교회가 회개해야 할 7가지 죄를 이 책에 담아냈다. 저자가 꼽은 7 가지의 죄는 가톨릭에서 '칠죄종'으로도 불리는 7가지 죄악(교만, 인색, 질투, 분노, 음욕, 탐욕, 나태)이다.

이 7가지의 죄들은 죄의 근원이 되며 현재 한국 교회를 둘러싼 여러 갈등과 문제의 원인이 되고 있다. 본 도서에서 살피는 7가지의 죄는 낯선 죄가 아니라 성도들이 흔하게 교회안에서 경험하는 일들이다. 저자가 7가지 죄를 하나하나 검토해 나가는 것은 단순히 한국 교회 목회자, 성도들의 치부를 드러내고 비판하는 목적이 아닌 부끄러운 모습을 하나님 앞에서 정직하게 회개하고, 주님께 받은 사명을 잘 감당해 내자고 요청하는 간곡한 음성이다.

이 책은 목회자와 성도 개인의 신앙을 점검하는 차원에서도 도움이 될 것이며, 무엇보다 공동체 차원에서 읽는다면 건강한 교회가 되기 위해 교회 안에서 지금 멈춰야 할 것과 지금 할 수 있는 일들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교회 불신의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지금, 독자들이 바로잡아야 할 신앙의 모습이 무엇인지 질문하며 주님이 기뻐하시는 교회를 만들어 가는데 필요한 동력을 얻게 될 것이다.

저자소개

저자 한기채 목사는 서울신학대학교(B.A.)를 졸업한 후 연세대학교 연합신학대학원에서 기독교윤리학(Th.M.)을 전공하고, 미국 밴더빌트신학대학원에서 사회윤리학으로 석사(M.T.S.)를, 밴더빌트대학교에서 윤리학으로 석사와 박사 학위(M.A., Ph.D.)를 받았다. 미국 갈보리교회에서 담임목사로 사역했으며, 귀국 후에는 서울신학대학교 교수, 한국기독교윤리학회 회장, 총회교육원 원장, 기독교대한성결교회 총회장과 한국성결교회연합회 대표회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는 중앙성결교회를 담임하면서 서울중앙신학원 원장, 서울횃불회 회장, 네팔코리아 국제대학교 총장을 맡고 있다.

저서로는 <너를 어떻게 포기하겠느냐>, <삶을 변혁시키는 책 일기>, <산상수훈, 삶으로 읽다>, <요한복음, 삶으로 읽다>, <습관, 신앙을 말하다> 등이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한기채목사 #두란노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