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거룩한빛 광성교회’가 사랑의 성금 1천만 원을 기부했다.
‘거룩한빛 광성교회’가 사랑의 성금 1천만 원을 고양시에 기부했다. ©고양시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지난달 30일 관내 거룩한빛광성교회(담임 곽승현 목사)가 ‘코로나19극복 희망 나눔’을 위한 사랑의 성금 1천만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전달식에는 거룩한빛광성교회 곽승현 담임목사 외 관계자와 김정훈 덕양노인종합복지관장,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 시 관계자들이 함께했다.

거룩한빛광성교회는 지난해에도 성금 1천만 원과 방역마스크 1만 매를 시에 기탁했다. 또한, 해피월드복지재단을 통해 지역사회 소외된 이웃에게 긴급생활자금을 지원하는 등 따뜻한 나눔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성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관내 저소득 노인 및 코로나19 위기가정 등에 골고루 전달될 예정이다.

거룩한빛광성교회 곽승현 담임목사는 “부활절을 맞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을 돕자는 성도들의 의견이 많아 기부를 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나눔 활동과 코로나19 방역에 힘써 교회와 지역사회가 협력·상생하는데 많은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지속적으로 나눔을 실천해 주시는 거룩한빛 광성교회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이웃을 사랑하는 마음과 후원이 모여 따뜻한 고양시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고양시 #거룩한빛광성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