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대책 목회데이터연구소
기아대책-목회데이터연구소 업무 협약식 사진.(왼쪽부터 전응림 기아대책 부회장, 유원식 기아대책 회장, 지용근 목회데이터연구소 대표, 김진양 목회데이터연구소 부대표) ©기아대책

기아대책(회장 유원식)은 목회데이터연구소(대표 지용근)와 17일 기아대책 사옥에서 교계의 연합과 발전을 위해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업무 협약식에는 유원식 기아대책 회장, 지용근 목회데이터연구소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교계 공동 연구사업, 상호 프로젝트 협력을 통해 양 기관의 사역을 강화하고 한국 교계의 연합과 발전을 위해 교류하기로 합의했다.

목회데이터연구소는 다양한 실증 데이터를 통해 한국교회 목회자와 리더십 그리고 일반 크리스천이 세상과 교회를 더 잘 이해하도록 돕고 있으며, 이번 기아대책과의 협약으로 전국 후원교회 목회자들에게 통계기반 데이터 보고서와 교육을 제공할 예정이다.

유원식 기아대책 회장은 “한국 교회 선교 파트너로서 기아대책의 발걸음에 힘을 보태 주셔서 감사하다”며 "연구소에서 제공하는 통계적·경제적 분석 자료를 기아대책 후원교회 목회자들과 공유하여, 변화하고 있는 세상과 교회를 더 잘 이해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지용근 목회데이터연구소 대표는 “두 기관의 협력이 하나님 앞에서 아름답게 쓰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기아대책 #목회데이터연구소 #업무협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