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요한 목사(서울명동교회)
최요한 목사

한 영혼의 가치는 우주 만물과 바꿀 수 없는 가치가 있습니다. 이것은 예수님께서 ‘사람이 온 천하를 얻고도 자기 목숨을 잃으면 무엇이 유익하리요’라고 하신 말씀 속에 담겨 있습니다.

구원받은 중생한 그리스도인의 최대 관심은 영혼 사랑, 영혼 구원에 있어야 합니다. 그러나 관심의 대상이 육신의 정욕, 안목의 정욕, 이생의 자랑에 있지는 않은지 점검해 보아야 합니다.

세상은 마지막 때의 현상으로 기독교를 불신과 혐오의 대상으로 몰아가고 있습니다. 갈수록 기독교의 입지가 축소되고 있습니다. 맛 잃은 소금이 되어 세상에서 짓밟히고 있는 오늘의 현실입니다.

교회 안에도 가라지 현상이 있습니다. 목양에 관심 없는 몰지각한 정치꾼들로 수백 개의 교단 신학교가 함량 미달의 목회자를 양산하여 지탄의 대상이 되고 사회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최요한 목사(세계선교연대 대표, 국제선교신문 발행인, 명동교회 담임)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외부 필진의 글은 본지 편집 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최요한목사 #세계선교연대 #명동교회 #시대의소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