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랑제일교회
    사랑제일교회 관련 확진자 190명 추가… 폭증 양상
    전광훈 목사가 담임으로 있는 사랑제일교회 관련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속도로 불어나며 폭증 양상을 보이고 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본부장 정은경, 이하 방대본)가 발표한 16일 0시 기준 코로나19 국내 발생 현황에 따르면, 사랑제일교회 관련 접촉자 조사 중 190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249명이 됐다...
  • 사랑제일교회
    사랑제일교회 관련 59명·우리제일교회 관련 105명 확진
    전광훈 목사가 담임으로 있는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와 관련 코로나19 확진자가 15일 0시 기준, 총 59명으로 늘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의 정례브리핑에 따르면 사랑제일교회와 관련한 접촉자 조사 중 40명이 이날 추가로 확진됐다...
  • 사랑제일교회
    사랑제일교회 관련 19명·우리제일교회 관련 72명 확진
    전광훈 목사가 담임으로 있는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와 관련한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총 19명까지 늘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4일 정례브리핑에서 이 교회와 관련한 “접촉자 조사 중 14명(교인 12명, 지인 2명)이 추가 확진됐다”며 이 같이 밝혔다...
  • 사랑제일교회
    사랑제일교회 교인 4명 코로나19 추가 확진
    전광훈 목사가 담임으로 있는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교인 4명이 코로나19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아 누적 확진자가 총 5명이라고 방역당국이 13일 밝혔다. 이에 따르면 12일 교인 중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접촉자 조사 중 이 같이 확인됐다. 현재 이들의 감염경로와 교회 접촉자를 조사 중이다...
  • 광화문 집회
    서울시, 광복절 집회 금지 명령
    서울시가 광복절인 오는 15일 도심 내 모든 집회에 대해 금지 명령을 내렸다. 시는 13일 정례브리핑에서 “여러 단체에서 오는 15일 대규모 집회 개최를 앞두고 지속적으로 집회 자제를 요청했고, 11~12일 두 차례에 걸쳐 집회 취소 요청 공문을 발송했다”..
  • 사랑제일교회
    사랑제일교회 교인 2명 코로나19 확진
    전광훈 목사가 담임으로 있는 서울 사랑제일교회 교인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포시는 12일 20대인 관내 67번째 확진자가 사랑제일교회 교인이라고 밝혔다. 또 지난 2일 확진 판정을 받은 서울 동대문구 45번 확진자도 사랑제일교회 교인이다. 그는 지난달 27~29일 현장예배에 참석한 것으로 파악됐다...
  • 사랑제일교회
    사랑제일교회 초비상… 법원 “야간 강제철거 집행 허가”
    법원 관계자는 "재개발조합이 지난 1일 전광훈 목사와 사랑제일교회 등 6명을 대상으로 한 야간집행 허가 신청서를 법원에 제출했지만, 법원이 한 차례 보정명령을 내렸다"며 "재개발조합은 지난 22일 신청서를 다시 제출했고, 법원은 이를 인용했다"고 전했다...
  • 사랑제일교회
    “사랑제일교회 무조건 허물고 내쫓겠다는 건 종교탄압”
    한국교회연합(대표회장 권태진 목사, 이하 한교연)이 “재개발을 구실로 교회를 강제 철거하는 행위를 즉각 중단하라”는 성명을 2일 발표했다. 한교연은 “대한민국은 법으로 사유 재산이 보호되는 민주국가이다. 그런데 전국 곳곳에서 신도시 뉴타운 재개발 등의 목적으로 교회가 마구 헐리고 철거되는 사건이 비일비재하게 일어나고 있다”고 했다...
  • 전광훈 목사
    사랑제일교회, ‘용역 투입 사태’에 입장 밝혀
    사랑제일교회(담임 전광훈 목사)가 24일 오전 서울 성북구 장위동에 있는 본 교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최근 용역 투입 사태 등 지역 재개발로 인한 ‘명도’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서울북부지법 민사합의11부(부장판사 김광섭)는 장위10구역재개발조합이 사랑제일교회를 상대로 낸 명도소송에서 지난달 14일 원고 승소 판결했다. 교회에 용역이 투입된 것은 이 판결에 따른 가집행을 하기 위함이다...
  • 사랑제일교회
    용역 투입 사태… 사랑제일교회 미래는?
    사랑제일교회(담임 전광훈 목사)에 22일 오전 6시께 명도집행을 위한 용역원들이 투입됐지만, 교인들이 거세게 항의하면서 집행이 무산됐다. 약 3시간 동안의 대치 끝에 현재 용역원들은 모두 철수했고, 교인들이 교회에서 예배를 이어가고 있다...
  • 사랑제일교회
    [속보] 사랑제일교회에 용역 투입돼
    사랑제일교회(담임 전광훈 목사)에 22일 오전 10시 현재 용역들이 투입돼 교회 측과 대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교회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아침 용역원들이 현장에 나와 명도집행을 시도했지만 교인들의 반발로 현재 대치 중이다. 현장에는 경찰 병력도 투입됐다고 한다...
  • 전광훈 목사
    전광훈 목사 “재개발 보상금 560억 원 요구한 이유는…”
    전광훈 목사가 8일 사랑제일교회 주일예배 설교 중 최근 지역 재개발과 관련, 교회를 향해 제기되고 있는 소위 ‘알박기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전 목사는 당초 재개발이 추진되면서 조합 측과 교회 부지에 대한 계약은 확정했고 남은 건 교회 건축비용이었다며 “우리 쪽에서 (교회) 짓는 비용으로 560억을 달라고 했다. 생떼를 쓴 게 아니고 국가의 조달청에서 국가가 필요해서 민간의 집을 헐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