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우리들교회 김양재 목사
    우리들교회, 부활주일 예배 드려 ‘성령의 진행’
    김양재 목사(우리들교회)가 26일 ‘성령의 진행’(사도행전 9장 22~31절)이라는 주제로 부활주일 기념예배에서 설교했다. 김 목사는 “큐티는 자기 죄를 보는 것인데 자기 죄를 못보니까 날마다 불평한다. 자기 죄를 보면 사단의 계교를 볼 수 있다. 그리고 계교가 아무리 판을 쳐도 하나님의 계교를 방해할 수 없으며, 밤낮으로 사단이 지켜도 본문 내용처럼 나를 광주리에 태워서 보내줄 제자들이 있..
  • 유기성 목사
    유기성 목사 “보물이신 그리스도께 인생 맡기고 가길”
    부활절이었던 지난 12일 유기성 목사(선한목자교회)가 ‘보물을 간직한 자(고린도후서 4장 7~15절)’라는 제목으로 ‘젊은이교회’ 설교를 전했다. 유 목사는 "기독교는 예수님의 부활의 역사적인 사실 그 위에 서 있다. 그뿐만 아니라 예수님의 부활을 믿는 모든 성도도 부활할 거라고 성경에 약속되어 있으며 이 엄청난 믿음이 우리 안에 있다...
  • ▲권태진 목사ㅣ군포제일교회
    [설교] 부활하신 주님
    “이르시되 그물을 배 오른편에 던지라 그리하면 잡으리라 하시니 이에 던졌더니 물고기가 많아 그물을 들 수 없더라”(요21:6) “He said, "Throw your net on the right side of the boat and you will find some." When they did, they were unable to haul the net in because of the l..
  • 우리들교회 이수영 집사 간증
    가수 이수영 “연예인분들, 저처럼 교회로 오세요”
    가수 이수영 ‘집사’가 부활절이었던 지난 12일 우리들교회(담임 김양재 목사)에서 간증했다. 그녀는 이날 자신의 불우했던 어린 시절과 가수 데뷔 후의 성공과 실패, 그리고 교회에 돌아와 신앙을 회복하기까지의 과정을 진솔하게 나눴다. 이 집사는 “엄마는 주일학교 교사까지 하며 신앙생활을 했지만, 믿지 않는 아빠를 만나 폭력, 바람, 시집살이를 겪으며 제가 10살 되던 때 갑작스런 아빠의 교통사..
  • 서정희 명세빈 김소이 인스타그램.
    “마라나타” “예수님 부활하셨다”
    먼저 원더걸스 출신 선예는 “부활절 주일을 맞아 무료로 JESUS를 볼 수 있다”며 부활주일 한정으로 공개하는 ‘Jesus’ 뮤지컬에 대해 소개한 뒤 ‘Sight & Sound Theatres’ 홈페이지 링크를 덧붙였다...
  • 공민지와 공민영. ⓒ공민영 공식 인스타그램
    “부활의 주님이 우리의 진정한 기쁨”
    먼저 공민영은 “직접 찾아봬야 하는데 이렇게 영상으로 인사 드리게 돼서 너무 아쉽다”며 “지금 코로나19로 어려움 가운데 있지만, 각자의 자리에서 예배와 기도를 통해서 우리나라가 잘 이겨내고 있다고 믿는다”고 했다...
  • 뉴욕효신교회 문석호 목사
    코로나로 아프지만… 어느 때보다 힘찼던 부활 메시지
    미국 내 코로나 바이러스가 집중돼 있는 뉴욕과 뉴저지 지역의 한인교회들이 부활절이었던 12일(현지시간), 그 어느 때보다 힘차게 부활의 능력을 선포했다.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성도들이 사망하거나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뉴욕과 뉴저지 한인교회들이기에 ‘부활의 신앙’을 강조하는 목회자들의 메시지 또한 매우 분명했다...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시행되고 있는 가운데 부활절인 12일 오전 경기 성남시 분당소망교회에서 신자들이 보내온 사진을 붙여놓고 예배를 드리고 있다. ⓒ 뉴시스(워터마크 없는 것)
    분당소망교회 “부활절, 함께 하지 못해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시행되고 있는 가운데 부활절인 12일 오전 경기 성남시 분당소망교회에서 신자들이 보내온 사진을 붙여놓고 예배를 드리고 있다...
  • 서울대치순복음교회가 12일 오전 서울 잠실자동차극장에서 부활절 예배를 진행하고 있다. ⓒ 뉴시스
    교회 ‘드라이브 인’ 예배, 어느새 23개 교회
    부활주일인 12일,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자동차 안에서 라디오 주파수를 통해 설교를 듣고 예배를 보는 '드라이브 인'(Drive-in) 예배를 드린 곳이 20여 교회가 넘었던 것으로 파악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