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병락 목사가 헌혈을 하고 있다.
최병락 목사가 헌혈을 하고 있다. ©노형구 기자
기독교한국침례회(총회장 박문수 목사, 이하 기침)가 28일부터 부활절(4월 4일) 주간인 오는 4월 10일까지 전국교회와 함께하는 ‘대한민국 피로회복’ 캠페인에 참여해, 침례교단 10만명 헌혈운동을 전개한다.

그 첫날 강남중앙침례교회에서 헌혈운동을 펼쳤다. 이 교회 담임인 최병락 목사가 헌혈에 동참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