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혁대 총장
31일 열린 대전신용보증재단 지속가능성장위원회 출범식에서 권혁대 총장(가운데)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목원대

대전신용보증재단은 지난달 31일 지역 소상공인 성장과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발굴을 위한 ‘대전신용보증재단 지속가능성장위원회’ 출범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위원장으로는 우리 대학 권혁대 총장이 선출됐으며 위원은 김영휴 ㈜시크릿우먼 대표, 민인홍 (재)하나금융축구단 경영총괄대표, 이광축 TJB대전방송 대표, 이종오 법무법인 베스트로 변호사, 정미숙 한국여성경제인협회 대전지회장, 정은수 ㈜에브릿 대표 등으로 구성됐다.

송귀성 대전신보 이사장은 “코로나19로 많은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 이번 출범 지속가능성장위원회를 통해서 재단의 사회 공헌 및 가치 창출에 힘을 더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대전경제 활성화에 대전신용보증재단과 지속가능성장위원회가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