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제일교회 권귀선 목사 목원대 장학기금 기탁
목원대 4층 대학본부 총장실에서 이희학 총장과 청주제일교회 권귀선 목사 부부, 장학위원 장로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목원대

목원대학교는 청주제일교회 권귀선 목사 부부와 장학위원 장로들로부터 장학기금 천만 원을 전달받았다고 12일 밝혔다.

권귀선 목사는 “청주제일교회 성도들과 장학회가 신학생 양성을 위해 마련한 장학기금을 모교에 기탁하게 돼 기쁘다”며 “학령인구 감소 등에 따른 어려움을 극복하고 굳건히 서서 많은 기독 인재를 배출해 국가와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끼칠 수 있는 자랑스러운 대학이 돼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희학 총장은 “코로나 팬데믹으로 사회 전반이 모두 어려운 시기지만 이를 극복하고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청주제일교회가 한국교회의 다음 세대를 위한 인재 양성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장학금을 마련해준 것에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청주제일교회는 1951년 한국전쟁 당시 피난민이 모여 시작한 교회로 올해 71주년을 맞았다.

2017년 4월 제13대 담임목사로 부임한 권귀선 목사는 목원대 신학대학 95학번으로 ‘여호와를 기뻐하는 것이 너희의 힘’이라는 주제 아래 ‘구원의 기쁨을 회복하는 교회’, ‘구원의 기쁨으로 사역하는 교회’를 표방하고 교회 부흥에 전력을 다하고 있는 동문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목원대 #청주제일교회 #장학기금 #권귀선목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