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성서공회
기독교대한성결교회 남전도회전국연합회 회장 이규배 장로(왼쪽)와 대한성서공회 호재민 총무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한성서공회
기독교대한성결교회 남전도회전국연합회(회장 이규배 장로)가 대한성서공회에 우크라이나 성경 지원을 위한 후원금 1천만 원을 전달, 5일 성경 기증 예식을 가졌다.

봉일교회 손경호 목사는 “거룩한 꿈과 비전은 선구자와 동역자가 굳게 잡은 손을 통해 멋지게 성취된다. 이 자리에 계신 여러분이 바울이나 누가와 같이, 또는 그들을 후원했던 데오빌로와 같이 되어 세계 선교와 복음 선교에 앞장서는 주의 종들이 되시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공회 호재민 총무는 “우크라이나에 성경을 후원해 주신 남전도회전국연합회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 이 성경을 통해 참혹한 전쟁터에서 우크라이나 사람들이 무너져 내리는 마음을 다잡고 일어서며, 주 하나님을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린다”고 전했다.

공회에 따르면 러시아의 침공으로 우크라이나는 수많은 인명이 살상되고, 난민이 발생했다. 우크라이나 사람들은 공포와 불안 속에서 하나님의 말씀을 읽으며 위로와 평안을 구하고 있다고 한다.

공회는 한국교회와 후원회원들의 후원으로 우크라이나에 3차례에 걸쳐 ‘우크라이나어 요한복음’ 35만 3천 6백부와 ‘우크라이나어 성경’ 2만 8천부를 발송했다. 현재는 한국교회와 협력해 우크라이나에 4차로 발송할 성경을 제작 준비 중에 있다고 한다.

공회는 “전해진 성경을 통해 두려움과 불안 속에 있는 우크라이나 사람들이 하나님의 위로를 경험하기를 소망한다”고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