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기독교총연합회 한기총
한국기독교총연합회 ©크리스천투데이 제공
한국기독교총연합회(임시대표회장 김현성 변호사, 이하 한기총)가 새로 임명된 공동회장과 공동부회장 등 임원 및 상임위원장 명단을 10일 발표했다.

공동회장에는 조경삼 목사(예장 개혁)를 포함해 14명, 공동부회장에는 김영면 목사(예장 합동보수망원) 등 16명을 임명했고, 서기에는 이용운 목사(예장 합동개혁총회)를 임명했으며 총무는 공석으로 남겼다.

상임위원장에는 질서위원장 김용도 목사(기침)를 비롯해 24명을 임명했고, 윤리위원장 등 16개 상임위원장은 공석으로 두었다. 각 상임위원회에 배정된 위원명단은 수일 내에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라고 한기총은 밝혔다.

한기총은 “종전 임원 등의 임기가 만료됨에 따라 임기를 둘러싼 논란을 불식하기 위해 새롭게 임원 등을 임명한 것”이라며 “이번에 임명된 임원 등은 향후 한교총과의 기관 통합 및 신임 대표회장 선출 문제 등 현안들을 처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현성 임시대표회장은 “지난 1년 간 한기총을 위해 수고해 주신 종전 임원 및 상임위원장들께 감사드리며, 신임 임원 및 상임위원장께는 축하드린다”고 전했다.

김 임시대표회장은 또 “새롭게 임원 및 상임위원장으로 임명되신 분들은 직무에 임함에 있어 한기총과 한국교회의 미래를 위해 사리사욕을 버리고 공의로움을 생명처럼 지켜달라”고 했다.

아래는 신임 임원 및 상임위원장 명단(존칭 생략)

한기총
©한기총
한기총
©한기총
한기총
©한기총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한기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