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빙플러스와 송파구청 관계자가 23일 송파구청에서 전달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기빙플러스와 송파구청 관계자가 23일 송파구청에서 전달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밀알복지재단 제공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이 운영하는 기빙플러스가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하여 저소득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에게 ‘자상 한 상자’를 전달한다.

‘자상 한 상자’는 기빙플러스의 생계지원키트로, ‘자상한 마음’과 ‘자발적 상생을 실천하는 자상한 기업들의 기부 물품이 담긴 상자’라는 두 가지 뜻을 담고 있으며 송파구청을 통해 저소득 국가유공자 가정 400곳에 이달 중 전달된다.

이번에 전달된 ‘자상 한 상자’는 100만 원 상당의 건강식품과 생필품 등으로 구성됐다. 고려기프트(주), ㈜대명웰라이프, 맨즈스킨, 아나파코리아, 에스더포뮬러, 뉴트리원, 썬필코리아, 한국맥널티, 헤드스파7, HK이노엔, 쉬즈홈, 닥터브로너스, (주)제이엠플랜넷(루드헬스), 씨이오인터내셔널, 뉴트리, 애경산업 등 16개 기업이 물품 기부로 참여해 나라를 위해 헌신한 국가유공자를 향한 존경과 감사의 의미를 전했다.

밀알복지재단 김인종 기빙플러스본부장은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를 위해 헌신한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의 헌신을 기억하고자 ‘자상 한 상자’를 전달하게 됐다”며 “기빙플러스는 앞으로도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을 살피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기빙플러스는 기업으로부터 재고·이월 상품을 기부 받아 판매한 수익으로 취약계층을 고용하고, 자원 순환으로 환경을 보호하는 기업사회공헌(CSR) 전문 나눔스토어다. 재고 상품으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함에 따라 ESG 경영 실천을 희망하는 기업들의 기부처로 주목받고 있다. 현재 수도권을 중심으로 18개 매장을 운영 중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밀알복지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