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교총
©한교총
한국교회총연합(대표회장 류영모 목사, 이하 한교총)이 지난 2019년에 처음 개최한 이후 코로나19로 진행하지 못한 ‘이주민 다문화 합창대회’를 올해 다시 개최한다.

한교총이 주최하는 이 합창대회는 국내 거주 이주민과 다문화 구성원들이 합창단을 구성해 참가할 수 있는 대회로, 한국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하며 다문화공동체가 음악을 통해 건강한 관계 문화를 형성하는 것을 돕기 위해 기획됐다.

한교총 선교협력위원회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대회는 연령대와 무관하게 10명 이상 60명 이내로 합창단을 구성해 영상을 통해 예선에 참여할 수 있으며, 예선을 통과한 본선 진출팀은 오는 9월 3일 오후 3시, 꽃재교회당(담임 김성복 목사)에서 열리는 본선 대회 무대에 올라 순위를 가린다.

본선에 진출한 모든 팀에는 상패 및 상금이 수여되며, 이후 다양한 무대에 참여할 수 있는 특전이 주어진다. 상금은 대상 1팀 300만 원, 최우수상 1팀 200만 원, 우수상 1팀 100만 원, 장려상 5팀 각 80만 원이다.

참가신청은 오는 7월 1일부터 7월 30일 오후 6시까지이며, 3~5분 이내의 합창단 연주 장면을 영상으로 제작해 예선참가신청서와 함께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본선진출팀은 8월 5일 오후 4시에 한교총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다. 그 외 대회 일정 및 참가 규정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한교총 홈페이지(ucck.org)에 있는 <2022 이주민다문화 합창대회> 자료실을 참고하면 되며, 신청서 양식과 홍보물 자료는 한교총 홈페이지 행사자료 게시판을 통해서 다운 받을 수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