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증식 사진
(왼쪽부터) 이마트에브리데이 윤민형 CSR팀장, 밀알복지재단 한상욱 굿윌본부장. ©밀알복지재단 제공

밀알복지재단 굿윌스토어(본부장 한상욱)는 이마트에브리데이(대표 김성영)로부터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건강기능식품 1600만 원 상당을 기증받았다고 23일(수) 밝혔다.

전달받은 물품은 내달부터 굿윌스토어 밀알송파점 등 밀알복지재단 굿윌스토어 주요지점에서 판매될 예정이며 판매 수익금으로 굿윌스토어 장애근로인 12명이 일자리를 이어갈 전망이다.

이마트에브리데이는 지난해 11월 대전 유성구에 ‘굿윌스토어 밀알유성점’이 오픈할 수 있도록 1,249.15㎡(378.5평) 규모의 공간을 기부해 지역사회 신규 장애인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 바 있다.

이마트에브리데이는 공간 기부를 계기로 지속·안정적인 장애인 고용 창출을 위해 힘을 보태고자 자사 제품을 기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마트에브리데이 윤민형 CSR팀장은 “공간 기부로 탄생된 장애인 일터 ‘굿윌스토어’의 지속가능성을 위해 물품을 기부했으며, 앞으로도 꾸준히 물품 기부를 이어가 장애근로인 분들이 안정적으로 일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전했다.

밀알복지재단 한상욱 굿윌본부장은 “이마트에브리데이와 같은 기업이 있어 코로나19라는 어려운 시국에도 고용 취약계층인 장애인들이 일자리를 잃지 않고 자립의 꿈을 이어갈 수 있었다”며 “이번에 기부해주신 물품도 장애 근로인들의 월급으로 소중히 잘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밀알복지재단 굿윌스토어는 국내 최초로 소매유통과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을 결합한 재사용품 판매장이다. 개인과 기업으로부터 물품을 기부 받아 판매한 수익으로 매장 내 장애인을 고용한다. 현재 전국의 13개 지점에서 274명의 장애인 근로자가 일을 통해 사회적·경제적 자립기반을 다지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밀알복지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