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약식 사진
구세군한국군국은 지난 16일 인기과자 전문 쇼핑몰 ‘까까나라’의 운영사인 주식회사 베스트와 ‘2022 업무 협약 및 기부금 전달식’을 갖고 지난 겨울부터 이어진 기부활동을 마무리하고 2022년 연중으로 이어질 새로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구세군 제공

구세군한국군국(사령관 장만희, 이하 구세군)은 지난 16일 인기과자 전문 쇼핑몰 ‘까까나라’의 운영사인 주식회사 베스트와 ‘2022 업무 협약 및 기부금 전달식’을 갖고 지난 겨울부터 이어진 기부활동을 마무리하고 2022년 연중으로 이어질 새로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구세군은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1월까지 약 2달여 기간 동안 ㈜베스트 그리고 쿠팡㈜과 함께 업무협약을 맺고 까까나라의 ‘자선냄비 과자세트’ 판매 수익금의 일부를 소외된 이웃을 위한 성금으로 적립해 왔다.

과자세트를 구매할 때마다 2,000원의 기부금이 쌓이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조성된 최종 기부금의 규모는 1천 500여만 원에 달했으며, 이는 착한소비를 선호하는 많은 시민들의 힘으로 조성된 것이기에 그 의미가 남달랐다.

국내 대표 이커머스 기업인 쿠팡㈜과 함께 해온 지난 캠페인을 마무리하는 이번 전달식 이후, 올해 12월까지 이어질 ㈜베스트와의 새로운 업무 협약이 진행되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많은 시민들이 2022년 내내 까까나라의 과자세트를 구매할 때마다 기부에 참여할 수 있게 되었다.

구세군은 "앞으로도 나눔이 일상이 되는 기부문화 조성에 앞장서고자 연중 다양한 콜라보레이션을 기획하여, 많은 이들이 다양한 방법으로 나눔활동에 참여하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한국구세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