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촉식 사진
희망친구 기아대책은 뮤지컬 배우 홍지민을 기아대책의 새로운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희망친구 기아대책 제공

국내 최초 국제구호개발 NGO 희망친구 기아대책(회장 유원식)은 17일 기아대책 서울 강서구 사옥에서 뮤지컬 배우 홍지민을 기아대책의 새로운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기아대책 홍보대사는 국내외 빈곤 종식을 위한 기아대책의 활동에 동참하며 이웃에 희망을 전달하는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현재 기아대책 홍보대사로는 배우 박신혜, 가수 윤도현 등이 참여하고 있다.

이번에 새롭게 홍보대사 대열에 합류한 홍지민은 다양한 활동을 통해 기아대책의 국내외 구호 캠페인을 소개하며 미혼모 자립 지원 등 나눔 문화 확산에 힘쓸 예정이다.

홍지민은 지난 2020년 동료 배우인 양준모 기아대책 홍보대사의 소개로 미혼모 자립 지원사업 ‘봄B살롱’에 참여하며 기아대책과 첫 연을 맺었다. 지난해에는 국내 미혼모를 위해 자외선 차단용 제품을 후원했으며, 연말 크리스마스 랜선 콘서트 ‘스윗테이블(The Sweet Table)’에 재능기부로 출연한 바 있다.

배우 홍지민은 “’마음에는 늘 품고 있었지만 혼자서는 하기 힘들었던 나눔을 기아대책과 함께 실천하며 보람과 감사를 느꼈다. 많은 분들께 받은 사랑을 꼭 필요한 이웃에게 전하는 희망의 홍보대사가 되고 싶다”고 소감을 말했다.

유원식 희망친구 기아대책 회장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뮤지컬 배우 홍지민 님과 함께 뜻 깊은 활동을 시작하게 되어 기쁘다”며 “무대 위에서 빛나는 홍지민 홍보대사의 에너지가 우리 사회에 위로가 필요한 분들께도 잘 전달되어 더 큰 희망을 만들어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희망친구기아대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