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 갈무리
카카오TV 오리지널 예능 ‘더듬이TV: 우당탕탕 안테나’ 화면 갈무리. ©아름다운재단 제공

기획사 안테나가 29일 아름다운재단에 1천만 원을 기부했다. 기부금은 저소득 가정 아동·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문화예술 교육에 쓰일 예정이다.

지난 20일 공개된 카카오TV 오리지널 예능 ‘더듬이TV: 우당탕탕 안테나’(연출 김동일)는 가수 유희열을 포함한 안테나 소속 아티스트들이 유재석의 다양한 명곡을 커버하는 ‘슈퍼 새가수 뭐하니 가요제’에 참여한 내용으로 꾸려졌다. ‘더듬이TV: 우당탕탕 안테나’는 안테나의 전무후무 역대급 전사 예능 프로젝트로, 웃음만렙 예능감으로 소문난 아티스트들부터 숨은 개성을 지닌 예능 원석들까지 총출동해 우당탕탕 반전 매력을 펼쳤다. 열띤 경연 끝에 샘김·이진아·적재 팀이 우승했고, 상금 1천만 원이 이들의 이름으로 아름다운재단에 기부됐다.

기부금은 아름다운재단 ‘아동청소년 문화지원사업’에 쓰인다. ‘아동청소년 문화 지원사업’ 은 저소득 가정 아동·청소년이 이용하는 그룹홈·보육원·복지관·지역아동센터 등 아동복지시설의 문화예술 교육 비용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아동·청소년이 직접 문화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창작 활동을 진행하며 문화 감수성과 지역사회를 바탕으로 한 공동체성을 함양할 수 있도록 돕는다.

김아란 아름다운재단 나눔사업국장은 “아동·청소년 시기에 다양한 문화 경험은 자아 발견과 사회성 함양을 돕는 등 중요한 성장 요소가 된다” 며 “안테나의 따뜻한 나눔이 아동·청소년들이 스스로의 미래를 아름답고 다채롭게 꾸려가는 데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힌편, 아름다운재단은 기부자·활동가·아름다운 시민이 함께 하는 공익재단이다. ‘세상을 바꾸는 작은변화’를 목표로 올바른 기부문화를 확산하고 건강/교육/노동/문화/사회참여/안전/주거/환경 영역의 40여 개 사업을 통해 이웃을 돕고 공익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아름다운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