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원대 삼남연회 호남특별연회 동문회 장학금 기탁
30일 오전 목원대본부 4층 총장실에서 신학대학 삼남연회·호남특별연회 동문회 관계자 등이 대학에 장학금을 전달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목원대

목원대 삼남연회 동문회(회장 신태성 목사)와 호남특별연회 동문회(회장 이혁창 목사)가 500만원씩 1000만원의 목원사랑장학금을 기탁했다.

이들 동문회는 올해 코로나19로 취소된 신학대학 영성수련회 예산을 장학금으로 기탁했다.

신태성 동문회장과 이혁창 동문회장은 “목원대가 교육부 대학평가에서 좋은 평가를 얻는 등 동문에게 모교에 대한 자긍심을 갖게 해줘 고맙다”라며 “장학금이 인재 양성을 통한 목원대 발전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라는 뜻을 전했다.

권혁대 총장은 “동문 장학금을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신학생들에게 지급해 감리교의 희망이 되는 미래 기독교 지도자 양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목원대 #동문회 #장학금 #권혁대총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