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학대학 남부연회 동문회  목원대에 장학금 기탁
목원대학본부 4층 총장실에서 열린 장학금 기탁식에서 신학대학 남부연회 동문회와 대학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목원대

목원대 남부연회 동문회 오금표 회장(대전 반석교회 담임목사)과 임원들이 대학에 목원사랑장학금 1000만원을 기탁했다.

오금표 회장은 “코로나19 등으로 세계적인 난국이지만 동문은 항상 모교를 마음에 품고 기도하고 있다”라며 “목원대가 시대적 위기를 잘 극복하고 더 발전하는 대학으로 견고히 설 것을 염원하는 마음으로 장학금을 마련했다”라고 말했다.

권혁대 총장은 “목원대의 인재 양성에 지속해서 관심을 가지고 도움을 주는 신학대학 남부연회 동문에게 감사를 표한다”라며 “신학대학 남부연회 동문회의 고마운 마음을 훌륭한 인재를 기르는 밑거름으로 사용하겠다”라고 밝혔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목원대 #남부연회동문회 #장학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