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리 간담회
정세균 국무총리와 교계 지도자들의 간담회가 2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리고 있다. ©뉴시스
정세균 국무총리
간담회에서 정세균 국무총리가 발언하고 있다. ©뉴시스
총리 간담회
이날 간담회에는 한교총과 NCCK 주요 임원들이 참석했다. ©뉴시스
총리 간담회
간담회에 참석한 교계 지도자들이 정세균 총리의 발언을 경청하고 있다. ©뉴시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2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과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관계자들을 만나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는 한교총 공동대표회장인 소강석(예장 합동 총회장)·장종현(예장 백석 총회장)·이철(기감 감독회장) 목사를 비롯해, NCCK 이경호 회장(대한성공회 의장주교)과 이홍정 총무가 참석했다.

총리실은 이날 간담회에 대해 “최근 일부 종교시설을 중심으로 집단감염이 이어짐에 따라 그간 개신교계의 방역 노력과 애로를 청취하고 앞으로 코로나19 안정세를 이루어 나가기 위한 실천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고 설명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