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4회 도서관 혁신 아이디어·현장사례 공모전 포스터
제14회 도서관 혁신 아이디어·현장사례 공모전 포스터 ©국립중앙도서관

국립중앙도서관이 오는 7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전국의 사서와 도서관 및 문화기관 종사자, 대학(원)생, 해외 한국자료실 운영자를 대상으로 ‘도서관 혁신 아이디어 및 우수 현장사례’를 공모한다.

14회를 맞는 이번 공모전은 코로나19 이후의 변화된 도서관의 정책 방향과 서비스, 인공지능 시대에 도서관의 혁신 성장을 주도할 도서관 운영 및 이용 활성화에 관한 내용을 주제로 한다.

공모 부문은 ‘아이디어’와 ‘현장사례’ 부문으로 나뉜다. 제출된 아이디어와 현장사례는 1차 서류심사, 2차 대면심사를 거쳐 총 8편의 입상작을 9월 말에 발표한다.

최우수상 1편에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및 상금 200만 원, 우수상 2편에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및 상금 150만 원, 장려상 5편에는 국립중앙도서관장상 및 상금 100만 원이 수여된다.

선정된 우수작은 자료집으로 제작하여 전국 도서관에 배포되어 도서관 운영 및 서비스 향상을 위한 자료로 활용될 예정이다.

국립중앙도서관 관계자는 “올해 2월부터 시작된 장기간의 도서관 휴관은 국민의 정보 접근권과 알 권리를 보장하는 도서관의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되돌아보는 계기와 도서관의 비대면 서비스를 적극적으로 개발하고 시행하는 발화점이 되었다”며 “이번 공모전은 코로나19 이후의 변화된 도서관 서비스 사례와 안전하고 지속적인 다양한 서비스 아이디어 등이 제안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공모에 관한 자세한 내용 및 응모 양식과 2019년(제13)까지의 우수작은 국립중앙도서관 누리집(http://www.nl.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