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신대 정홍열 총장
아신대 정홍열 총장이 설교하고 있다. ©아신대
아신대학교가 22일부터 25일까지 말레이시아 페낭에 위치한 ‘페낭한인교회’에서 ‘ACSA 타문화권 사역자 모임’을 진행하고 있다. 이 모임에는 아신대 정홍열 총장과 이장호 이사장 그리고 여러 교수들과 학부, 대학원 학생 및 동문과 가족, 직원이 참석했다.

정홍열 총장은 설교를 통해 각자가 위치한 처소 가운데 기둥의 역할을 하며 흩어져 있는 동문 사역자들이 ACSA라는 공동체로 든든히 세워져 가고 선교의 순수한 열정을 배우고 전할 수 있는 선교 공동체가 되길 소망한다고 전했다.

특별히 이번 모임에서는 아신대 동문 선교사의 사모와 자녀들을 위한 상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지원해 사역지에서의 아픔을 위로하고 격려하는 시간을 갖는다.

2017년 10월, 서남아시아에서 사역하는 동문들과 태국 방콕에서 30여 명의 졸업생들과 첫 모임을 가진 이후로 3회 째를 맞는 ACSA 동문 선교사 모임은 해마다 규모가 확대돼 현재 200여 명이 참여하는 모임이 됐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