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박서준 프로필 사진
배우 박서준 프로필 사진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공

아동옹호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황영기)은 배우 박서준의 데뷔 11주년을 맞이해 박서준 공식 팬카페 ‘PARK’s office(이하 박스오피스)’가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2,281,200원의 후원금을 기부했다고 12일 밝혔다.

박스오피스는 배우 박서준의 특별한 기념일마다 꾸준히 후원금을 기부하며 선행을 펼치고 있다. 이번 후원금은 아동이 선택하지 않은 자신의 환경 때문에 기본적인 권리를 박탈당하는 일이 없도록 아동의 성장 기간 동안 촘촘한 경제적 지원을 제공하는 ‘아동 기본생활보장’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박스오피스의 기부는 그간 배우 박서준이 다방면으로 실천해온 ‘선한 영향력’이 동력이 됐다. 박스오피스 관계자는 “박서준 배우의 데뷔 11주년을 맞이해 의미 있는 선물을 고민하다 ‘점주’(박서준 공식 팬카페 팬 애칭)들이 함께 마음을 모아 어려운 환경에 있는 아이들을 위한 기부를 하게 됐다”며 “아동들의 기본생활 보장을 위해 후원금이 잘 쓰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황영기 회장은 “어려운 환경에 있는 아이들을 위해 후원하는 팬카페의 선행이 이어지고 있다”면서 “배우 박서준의 데뷔 11주년을 축하하며 팬카페에서 전달한 소중한 후원금이 우리 아이들에게 잘 전해져 아이들의 기본적인 권리가 잘 보장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박스오피스는 2021년 8월에도 배우 박서준 데뷔 10주년을 맞이하여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후원금을 기부하는 등 나눔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초록우산어린이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