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조준 목사
박조준 목사 ©기독일보 DB

(사)국제독립교회연합회(설립자 박조준 목사, 총회장 임재환 목사, 사무총장 임우성 목사, 이하 웨이크)와 웨이크사이버신학원(명예총장 박조준 목사, 이사장 임우성 목사)이 오는 18일 오후 1시 CTS 아트홀에서 ‘박조준 목사의 설교와 목회신학’이라는 주제로 포럼을 개최한다.

1934년 평남 강동에서 출생한 박 목사는 서울대 문리대 졸업 후 장로회신학대학에서 신학을 공부했다. 이후 도미해 프린스턴신학대학원을 졸업했으며 아주사퍼시픽대학교에서 명예박사 학위를 수여 받았다.

서울 영은교회를 담임했고, 이후 삼십 대 중반의 나이에 한경직 목사에 이어 영락교회를 담임했다. 갈보리교회에서의 목회를 마지막으로 현역에서 은퇴했다.

목회를 하던 중 교단의 정치에 휘둘리는 교회와 목회 현장을 목격하고, (사)국제독립교회연합회를 설립, 교회가 교단 정치에 휘둘리지 않고, 교회 운영에 있어 독립성을 보장받도록 돕고 있다.

주최 측은 “이 같은 박 목사의 한국교회를 향한 많은 수고와 헌신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교계의 정당한 평가와 한편으로 신학계의 학문적 평가가 없었음을 아쉬워하며 포럼을 개최하게 된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날 포럼에서는 조성현 교수(부산장신대, 설교학), 김열 교수(웨이크사이버신학원, 전 고신대 교수), 정일웅 교수(웨이크사이버신학원 석좌교수, 전 총신대 총장), 정장복 교수(전 한일장신대 총장)가 발제자로 나서 그동안 박 목사의 설교와 목회 현장에 대해 학자의 시각에서 평가한 각자의 논문을 발표한다.

웨이크 사무총장 임우성 목사는 ”그동안 한국교계와 신학계에서 신학자와 함께 대형교회를 목회한 목사들에 대한 신학적 평가는 간간이 있었다”며 “그러나 세상과 교회 정치에 대해 진정한 신앙의 자유를 외치고, 교회의 독립성을 강조한 목사에 대한 학문적 평가는 이번이 처음”이라고 했다.

18일 포럼은 유튜브로도 생중계 될 예정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