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달식 사진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에듀윌과 1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본부에서 ‘우크라이나 아동 위한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오른쪽부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3지역본부 박수봉 본부장, 에듀윌 권대호 대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공

아동옹호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은 종합교육기업 ㈜에듀윌과 지난 1일 서울시 중구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회의실에서 전쟁 피해를 입고 있는 우크라이나 아동을 위한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는 권대호 ㈜에듀윌 대표, 박수봉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3지역본부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에듀윌은 전달식에서 우크라이나 아동을 돕기 위한 지원금 2000만 원을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전달했다. 지원금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진행하는 해피빈 우크라이나 긴급구호 ‘당신에게 평화를 호소합니다’ 모금함에 기부됐다.

현재 우크라이나는 전쟁으로 인해 현지 교사들이 자원봉사자가 되어 온라인 교육을 어렵게 운영해오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에듀윌은 교육 기회가 박탈된 우크라이나 아동들을 위해 비대면 교육 환경 조성을 지원할 예정이다.

권대호 ㈜에듀윌 대표는 “온라인교육 대표기업으로서 전쟁 상황으로 교육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크라이나 아동들에게 비대면 교육 환경조성에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 하루속히 전쟁의 아픔이 사라지길 바란다”고 했다.

박수봉 서울3지역본부장은 “우크라이나 아동들이 전쟁 속에서도 교육권을 이어갈 수 있도록 에듀윌에서 나눔을 실천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전쟁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크라이나 아동들이 일상을 되찾고 권리를 지킬 수 있도록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