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달식 사진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신세계사이먼과 14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2지역본부에서 ‘어린이 환경교육 팝업북 기부 전달식’을 진행했다. (오른쪽부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2지역본부 최운정 본부장, 신세계사이먼 CSR 이현수 팀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공

아동옹호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은 신세계사이먼과 함께 14일 서울시 중구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2지역본부에서 ‘어린이 환경교육 팝업북 기부 전달식’을 진행했다.

이번에 기부된 팝업북은 환경보호를 실천해 지구를 지키는 이야기로 구성된 어린이 환경교육 도서로, 책장을 펼쳤을 때 그림이 입체적으로 나오는 ‘팝업’ 형태로 제작됐다. 신세계사이먼 임직원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2년간 지속적인 비대면 자원봉사활동으로 어린이 환경교육 팝업북을 226부 제작해 지역사회종합복지관 및 지역아동센터에 전달했다.

신세계사이먼 CSR 팀 관계자는 “임직원들이 직접 참여한 팝업북 제작 자원봉사활동을 통해 어린이들에게 환경보호의 중요성을 전달하며, 나눔을 펼칠 수 있어서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나눔의 의미를 밝혔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2지역본부 최운정 본부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 상황에서도 어린이들의 교육권과 놀 권리를 옹호할 수 있는 신세계사이먼의 사회 공헌 활동에 감사하다”고 전했다.

한편, 신세계사이먼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어린이들이 생활하는 학교 및 전국 지역아동센터 등의 환경개선을 위해 청소기 및 제습기, 공기청정기 등 가전용품과 학습용 태블릿 지원으로 2021년부터 약 6,000여만 원의 후원을 이어가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초록우산어린이재단